보도자료/ 현대중공업, 1조원 규모 해양 프로젝트 수주

   오늘은 입니다.
    등록번호: 서울 라-11997 / ISSN 2005-3061(국제표준연속간행물번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해양과조선]
현대중공업, 1조원 규모 해양 프로젝트 수주

- 카타르 라스가스(RasGas)社 발주.. 바르잔(Barzan) 가스전 해양공사
- 해양플랫폼 3기, 해저파이프라인 300km 등 초대형 해양설치 공사
- 전 공정 일괄수행 2013년말 완공.. 하루 19억 입방피트 가스생산
현대중공업이 1조원 규모의 대형 해양프로젝트를 수주, 2011년도 해양부문에서 첫 수주 실적을 올렸다.현대중공업은 최근 카타르 라스가스(RasGas)社로부터 바르잔(Barzan) 해상가스전 개발을 위한 해양플랜트 공사를 1조원(약 9억불)에 수주하는데 성공했다고 11일(화) 밝혔다.

이 공사는 카타르 바르잔 가스전 개발사업의 일부로 카타르 라스라판(Ras Laffan)시에서 북동쪽으로 80km 정도 떨어진 바르잔 해상에 천연가스 채굴을 위한 해양 시설물을 제작, 설치하는 것이다.

현대중공업은 해양 플랫폼 상부구조물 3기와 약 300km에 이르는 해저 파이프라인, 약 100km의 해저 케이블의 설계, 구매, 제작, 설치 및 시운전 등 전 공정을 책임지는 일괄도급계약방식(EPC)으로 공사를 수행한다.

플랫폼 상부구조물은 현대중공업 울산 본사에서 제작 후 바르잔으로 이동해 설치하게 되며, 공사는 2013년 말 완료 예정이다. 바르잔 해상 가스전을 운영하는 라스가스사는 2014년부터 하루 19억 입방피트의 천연가스 생산에 들어간다.





지난 2010년 4월 입찰서를 제출한 현대중공업은 이 공사의 기본설계 작업(FEED)을 수행한 업체를 비롯해 세계 유수의 설치 업체들과 치열한 경쟁 끝에 이번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중공업 강창준 해양사업본부장은, “현대중공업은 국내 유일하게 해저파이프라인 등 각종 해양설비를 직접 설치할 수 있는 업체로서 이번에 특히 수주에 유리한 기본설계 수행 업체까지 제치고 수주에 성공함으로써 뛰어난 기술력과 높은 신뢰성을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올해 해양부문 48억불 수주를 목표로 세운 현대중공업은 이번 공사 수주로 목표치의 20%를 달성하게 됐으며, 연초 6억불 규모의 고부가가치 드릴십 등 연이은 대형 수주로 올 수주목표 달성을 위한 순항을 하고 있다.

※사진설명
① 현대중공업이 수행한 해양 설치공사 (인도네시아 웨스트 나투나(West Natuna), 베트남 롱도이(Rong Doi))
② 가스전 위치

※용어설명
FEED : Front-End Engineering Design 의 약어
EPC : Engineering, Procurement & Construction 의 약어

■ 문의처: 현대중공업(주) ☎ 052-202-2236
제1회부산국제제어계측,자동화설비및측정장비산업전시회(AUTOCON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0[창립18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