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성동조선해양은 순항 8,800TEU 대형 컨테이너 6척 수주

   오늘은 입니다.
    등록번호: 서울 라-11997 / ISSN 2005-3061(국제표준연속간행물번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제휴.제안&광고문의: Copyright ⓒ 월간 [해양과조선]
성동조선해양은 순항 8,800TEU 대형 컨테이너 6척 수주

- 척당 약 1억불에 육박하는 금액
- 평균 속도 22노트로 운항하는 길이 300m, 폭 48.2m, 높이 24.6m의 대형 컨테이너선으로 2013년부터 순차적 인도 예정
성동조선해양(회장 정홍준, www.isungdong.com)이 지난 29일 스위스 MSC사와 그리스 Costamare 사로부터 8800TEU급 컨테이너선 4척과 2척 총 6척을 수주 계약했다고 밝혔다.
수주한 선박은 평균 속도 22노트로 운항하는 길이 300m, 폭 48.2m, 높이 24.6m의 대형 컨테이너선으로 2013년부터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이들 선박을 발주한 스위스 MSC(Mediterranean Shipping Co., S.A.)사는 1970년에 설립되어 현재까지 430여 척의 선대를 보유한 세계 2위의 컨테이너 선사로(1위는 덴마크의 A.P. Moller) 성동과의 거래는 이번이 처음이다.
성동조선해양 관계자는 “MSC측에서 작년 크리스마스 이브부터 연말까지 휴일도 반납한 채 야드를 방문해 기술미팅을 진행했었다.”며 “세계 최초로 육상에서 컨테이너선을 건조하는 등 육상건조에 있어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고, 지난 2009년부터 2010년까지 차례로 중대형 컨테이너선들을 성공적으로 인도한 기술력을 높이 사 계약이 성사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또한 “8800TEU급 컨테이너선은 대형 조선사들만이 건조할 수 있는 규모의 선박으로 이번 선박의 폭과 파워는 1만TEU급 컨테이너선과 맞먹는다. 이번 계약을 계기로 성동의 기술력과 규모면에서의 진일보한 성장이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는 계기가 되었다.”고 덧붙였다.
컨테이너선은 일반 상선 중 조립 블록 수가 많고, 가공 공정과 테스트가 많은 까다로운 선종 중 하나로 꼽히는데, 특히 이 선박은 표준 선형보다 냉동(Ref) 컨테이너 탑재 면적이 크고, 데크 위 컨테이너 적치 용량을 높이도록 특별히 설계돼 고도의 건조 기술력이 요구된다.
현재 성동조선해양은 1월 한 달간 4척의 선박 명명식을 가지고, 6척의 선박을 인도하는 등 순항을 계속하고 있다.

■ 사진설명:
  • 그림1. 세계최초 육상건조되어 육상에서 해상으로 이송중인 모습
  • 그림2. 세계최초 육상건조 컨테이너 6500teu.
  • 그림3. 세계최초 육상건조 된 컨테이너 선박 시운전

    ■ 문의처: 성동조선해양(주) ☎ 055-650-9181
  • 제1회부산국제제어계측,자동화설비및측정장비산업전시회(AUTOCON
    상 호: 메탈넷코리아 매체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 3동 212-26번지 E-Space 310호 (우편번호)152-053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10[창립18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